경영진 메시지 Print

회장 오오사토 요우키치

프로필

  • 1946년8월22일 생

  • 1978년10월

    주식회사 아뮤즈 설립, 대표이사 사장

  • 1981년11월

    대표이사 회장, 주식회사 아뮤즈

  • 2008년6월

    상담역명예회장, 주식회사 아뮤즈

  • 2009년6월

    최고고문, 주식회사 아뮤즈

  • 2011년6월

    현재 대표이사 회장, 주식회사 아뮤즈

  • 2013년5월

    대표이사 회장, 주식 회사 라이브 뷰잉 재팬

  • 2014년7월

    대표이사 회장, 주식회사 아뮤즈퀘스트

  • 2016년5월

    현재 대표이사 고문, 주식 회사 라이브 뷰잉 재팬

  • 2016년5월

    현재 대표이사 회장 겸 사장, 주식회사 아뮤즈퀘스트

“라이브이즘”을 통해서 “일본의 관광대국 실현” 에 일익을 담당한다

항상 아뮤즈 그룹에 이해와 성원을 아끼지 않으시는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최근 몇 년 동안 일본에서는 어디를 가든 관광과 쇼핑을 즐기는 외국인들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저 역시 외국인 관광객의 증가를 피부로 느끼고 있습니다.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은 2013년에 연간 1000만 명을 돌파했으며 2025년경에는 3000만~4000만 명까지 늘어날 것이라고 합니다. 그야말로 ‘인바운드 소비’가 일본 경제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고 해도과언이 아닙니다. 이러한 비즈니스 기회를 살리기 위해 저희 그룹은 새로운사업 세그먼트로 플레이스 매니지먼트 사업을 신설하여 아사쿠사의 아뮤즈 뮤지엄, 뮤지컬 시어터, ‘도쿄 원피스 타워’를 오픈하는 등 외국인 관광객에게 엔터테인먼트로 호스피탈리티 서비스할 수 있는 공간 조성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일련의 움직임을 2020년 도쿄 올림픽을 전후로 더욱가속화시킬 예정으로, 향후 인바운드 사업을 저희 회사의 주요 비즈니스부문으로 키우고자 합니다. 일본의 예술만이 아니라 아뮤즈가 창업한 이래 중요하게 여기고 있는 ‘라이브이즘’과 일본의 문화로 외국인 관광객을 아낌없이 환대하고 큰 만족감을 느끼게 하여 다시 일본을 찾게 하겠다는 일념을 가지고 일본이 관광대국으로 거듭나 관광으로 활력이 넘칠 수 있도록마음을 다해 일익을 담당하고자 합니다.

저희 아뮤즈 그룹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문화를 창조하고 문화를 전달한다’에 매진하는 강인한 회사로 성장 발전해 나갈 것입니다. 여러분의 더 많은성원과 이해를 부탁드립니다.

2016년6월

대표이사 겸 사장 하타나카 타츠로

프로필

  • 1957년11월3일 생

  • 1978년10월

    주식회사 아뮤즈 입사

  • 1999년6월

    집행 임원, 주식회사 아뮤즈

  • 2001년6월

    상무 이사, 주식회사 아뮤즈

  • 2004년12월

    이사 부사장, 주식회사 아뮤즈

  • 2007년6월

    현재 대표이사 사장, 주식회사 아뮤즈

  • 2014년5월

    현재 President, Amuse Group USA, Inc.

  • 2014년7월

    대표이사 사장, 주식회사Amusequest

  • 2015년11월

    현재 President, AMUSE FRANCE S.A.S.

일본 문화를 해외로−더욱 도전하자

먼저 항상 아뮤즈 그룹 및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따뜻한 성원을 보내주시는 점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여러분의 성원 덕분에 저희 그룹의 기존 사업은 상당히 건실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전년도에는 아뮤즈 창업 이래로 최고 수익을 낼 수 있었습니다. 이와 동시에 아뮤즈 그룹이 가장 중요히 여기고 있는 ‘라이브이즘’을 계속해서 여러분께 제공하고 있다고 자부하고 있습니다.

최근 몇 년 동안 아시아 지역을 중심으로 전개된 각 거점과 더불어 2014년에는 미국, 그리고 2015년에는 프랑스에도 거점을 두게 되었습니다. 현 단계에서 해외 거점 전개는 거의 종료되었다고 보고 있습니다. 이에 맞춰 저희 그룹 소속 가수들의 각국 라이브 개최는 물론, 각국의 사정과 트렌드에맞춘 사업도 착수되고 있습니다. 이로써 해외에서의 전망이 조금씩 보이기시작하고 있습니다.

한 예로 올 3월 미국에서 ‘J-CREATION’이라는 매칭 파트너 이벤트를 개최하여 일본에서 탄생한 IP(지적재산물)를 할리우드의 메이저 스튜디오, TV 네트워크, 제작 회사에 소개했습니다. 영상화나 리메이크화를 염두에두고 해외 진출에 긍정적인 일본의 콘텐츠 소유자와 할리우드의 프로듀서,감독, 스튜디오를 연결하는 장을 마련한 셈입니다. 저희가 해외 거점과 인맥을 활용해 자사만이 아니라 타사의 콘텐츠도 소개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는 점은 향후 유럽과 미국에서의 비즈니스 전개 방식의 구체적인 실례중 하나입니다.

2020년에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일본 그 자체와 인바운드 사업에 모두의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저희 그룹은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일본문화의 해외 수출에 임하여 계속해서 인바운드 사업과 문화 수출, 양쪽 모두에 도전해 나갈 것입니다.

올 한 해는 아뮤즈 그룹의 종합적인 힘을 구사하여 더욱 적극적으로 도전하는 일 년이 될 것입니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많은 성원과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2016년6월